최종편집 : 2018.6.24 일 11:19
> 뉴스 > 뉴스 > 기업∙ 공기업∙ 협∙단체
     
LX, 지자체와 손잡고 빈집해결사로 나선다.
국내 최초 빈집정보시스템 ‘공가랑’ 본격 가동
2018년 06월 12일 (화) 08:46:45 허문수 기자 hms@kookto.co.kr

지적측량·공간정보 전문기관인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 직무대행 조만승)가 국내 빈집 문제 해결을 위해 광역지자체와 손을 맞잡았다.

공사는 지난 6월 8일에 서울, 대전, 울산, 전남, 전북, 제주 6개 지자체와 LX 빈집정보시스템‘공가랑’의 공동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시스템 운영을 알렸다.

공가랑은 전국 서비스가 가능한 국내 최초의 빈집정보시스템으로 전력과 상수도 사용량을 분석해 빈집을 찾아내고 기초지자체가 입력한 실태조사 결과를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광역지자체는 앞으로 5년간‘공가랑’을 무료로 사용하면서 시스템에 등록된 정보를 빈집정비계획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게 된다.

조만승 직무대행은 “현재 시스템은 지자체의 실무를 지원하는 기능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다”면서“향후에는 다양한 빈집 관련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대민서비스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X는 인천광역시 남구청을 대상으로 빈집 실태조사와 시스템 적용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으며 법정 전문기관으로서 전국 기초지자체의 실태조사 업무 또한 대행할 예정이다.

허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국토해양신문(http://www.kookt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구독신청 | 찾아오시는길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66길 17 성우빌딩 5층 (여의도동 15-12) , 관리자메일 : hkh@kookto.co.kr , 대표 : 허광회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문의전화 : 02-783-0008 팩스 : 02-783-2281 , 등록번호 : 전남 아 00053 , 사업자번호 : 107-13-70831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광회
Copyright 2007 국토해양신문.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