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6.20 수 15:24
> 뉴스 > 뉴스 > 국회·정치 | 포토뉴스
     
남북군사회담 14일·체육회담 18일·적십자회담 22일 개최
고위급회담 공동보도문 채택…공동연락사무소 개성공단에 개설키로
6·15 남북공동행사는 문서교환 방식으로 계속 협의
2018년 06월 02일 (토) 07:28:36 반봉성 기자 bbs@kookto.co.kr
   
▲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이 1일 오후 판문점 남측 평화의집에서 열린 '남북고위급회담'을 마친 뒤 공동보도문을 교환하며 악수하고 있다. 

남북은 군사긴장완화와 국방장관회담 개최를 협의할 장성급 군사회담을 14일 판문점 통일각에서, 8·15 이산가족상봉행사를 논의할 적십자회담을 22일 금강산에서 각각 개최하기로 했다.

    또 아시안게임 공동참가와 남북통일농구경기를 논의할 체육회담은 18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열기로 했다.

    남북은 1일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집에서 4·27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고위급회담을 열고 이런 내용 등을 담은 공동보도문에 합의했다.

    남북은 "판문점 정상회담에서 합의된 문제들을 실천하기 위한 부문별 회담들을 조속히 개최하기로 했다"면서 군사·체육·적십자회담의 일정을 확정했다.

    각종 회담 일정들이 잡힘에 따라 판문점 선언 이행에도 탄력이 붙게 됐다.

   
▲ 1일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집에서 열린 남북고위급회담에 참가한 우리측 대표단. 왼쪽부터 수석대표인 조명균 통일부 장관, 김정렬 국토교통부 2차관,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 김남중 통일부 통일정책실장, 안문현 국무총리실 심의관 .

    남북은 또 당국 간 협의를 긴밀히 하고 남북교류와 협력을 원만히 보장하기 위해 가까운 시일 안에 양측 당국자가 상주하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개성공업지구에 개설하기로 하고, 이를 위한 실무적 대책을 세우기로 했다.

    아울러 6·15 공동선언 발표 18주년을 의의있게 기념하기 위한 방안들을 모색하고 문서교환 방식으로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남북은 또 2007년 10·4선언에서 합의된 동해선·경의선 철도와 도로들의 연결과 현대화 문제를 협의하기 위한 남북 철도 및 도로협력 분과회의와 산림협력 분과회의, 가을에 이뤄질 북측 예술단의 남측 지역 공연을 위한 실무회담 등의 개최 날짜와 장소는 차후 문서교환을 통해 확정하기로 했다.

    남북은 "고위급회담을 정례적으로 개최해 판문점 선언 이행을 총괄적으로 점검하고 부문별 실무회담 진행과정을 보아가며 차기 고위급회담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회담에는 우리측에서 수석대표인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김정렬 국토교통부 2차관,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 김남중 통일부 통일정책실장, 안문현 국무조정실 심의관 등이 대표로 나섰다.

    북측 대표단은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위원장을 단장으로 김윤혁 철도성 부상, 원길우 체육성 부상, 박용일 조평통 부위원장, 박명철 민족경제협력위원회 부위원장 등 5명으로 구성됐다.

반봉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국토해양신문(http://www.kookt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구독신청 | 찾아오시는길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66길 17 성우빌딩 5층 (여의도동 15-12) , 관리자메일 : hkh@kookto.co.kr , 대표 : 허광회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문의전화 : 02-783-0008 팩스 : 02-783-2281 , 등록번호 : 전남 아 00053 , 사업자번호 : 107-13-70831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광회
Copyright 2007 국토해양신문.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